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home   >   교회소개   >   인사말

예배설교

주의 말씀은 내 발의 등이요 내 길의 빛이니이다

설교테스트이미지

스스로 분발하여 주를 붙잡자
  • 설교일2022-01-02
  • 성경본문이사야 64장 1-12절
  • 설교자장창만 목사
  • 조회수10
설교게시판 내용
설교내용
본문내용

1. 원하건대 주는 하늘을 가르고 강림하시고 주 앞에서 산들이 진동하기를
2. 불이 섶을 사르며 불이 물을 끓임 같게 하사 주의 원수들이 주의 이름을 알게 하시며 이방 나라들로 주 앞에서 떨게 하옵소서
3. 주께서 강림하사 우리가 생각하지 못한 두려운 일을 행하시던 그 때에 산들이 주 앞에서 진동하였사오니
4. 주 외에는 자기를 앙망하는 자를 위하여 이런 일을 행한 신을 옛부터 들은 자도 없고 귀로 들은 자도 없고 눈으로 본 자도 없었나이다
5. 주께서 기쁘게 공의를 행하는 자와 주의 길에서 주를 기억하는 자를 선대하시거늘 우리가 범죄하므로 주께서 진노하셨사오며 이 현상이 이미 오래 되었사오니 우리가 어찌 구원을 얻을 수 있으리이까
6. 무릇 우리는 다 부정한 자 같아서 우리의 의는 다 더러운 옷 같으며 우리는 다 잎사귀 같이 시들므로 우리의 죄악이 바람 같이 우리를 몰아가나이다
7.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가 없으며 스스로 분발하여 주를 붙잡는 자가 없사오니 이는 주께서 우리에게 얼굴을 숨기시며 우리의 죄악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소멸되게 하셨음이니이다
8. 그러나 여호와여, 이제 주는 우리 아버지시니이다 우리는 진흙이요 주는 토기장이시니 우리는 다 주의 손으로 지으신 것이니이다
9. 여호와여, 너무 분노하지 마시오며 죄악을 영원히 기억하지 마시옵소서 구하오니 보시옵소서 보시옵소서 우리는 다 주의 백성이니이다
10. 주의 거룩한 성읍들이 광야가 되었으며 시온이 광야가 되었으며 예루살렘이 황폐하였나이다
11. 우리 조상들이 주를 찬송하던 우리의 거룩하고 아름다운 성전이 불에 탔으며 우리가 즐거워하던 곳이 다 황폐하였나이다
12. 여호와여 일이 이러하거늘 주께서 아직도 가만히 계시려 하시나이까 주께서 아직도 잠잠하시고 우리에게 심한 괴로움을 받게 하시려나이까

 

 

facebook tweeter line band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59찬송을 부르게 하시는 하나님admin2022-01-166
158문을 열어라admin2022-01-0912
>> 스스로 분발하여 주를 붙잡자admin2022-01-0210
156내일 여는 지혜admin2022-01-0113
155은헤로 마무리 하는 해admin2021-12-269
154하나님의 마지막 편지admin2021-12-255
153만왕의 왕으로 오시는 예수님admin2021-12-196
152주님으로 함께 즐거워하라admin2021-12-127
151생각하고 기억하라admin2021-12-0511
150대강절 - 열방이 그에게 소망을 두리라admin2021-11-287
149감사하는 까닭admin2021-11-2113
148받은 목을 세어 보아라!admin2021-11-1412
147변화되는 성도admin2021-11-0722
146처음 사랑을 회복합시다!admin2021-10-3116
145터가 무너질때admin2021-10-2416
144예수께서 무리를 보시고방송실2021-10-1716
143하나님의 은혜방송실2021-10-1021
142인생 야곱방송실2021-09-2613
141더 나은 본향을 사모한 사람들방송실2021-09-1916
140잡은 것이 없지 마는방송실2021-09-1210